바이오닉 장갑 덕분에 22년만에 피아노를 치게 된 사람

바이오닉 장갑 덕분에 22년만에 피아노를 치게 된 사람

ebofkdhi 0 18 05.10 09:55

소리ㅇ


브라질의 마에스트로(거장 지휘자)인 후앙 카를로스 마틴은
원래 세계적으로 유명했던 피아니스트였고 특히나 바흐의 곡들을
가장 잘 해석해 연주하는 것으로 잘 알려져 있었음

다만 원래 태어날때 부터 국소성 이긴장증이라는 병이 있었어서
손이 좀 불편했었기도 했고 공원에서 넘어지면서 손을 크게 다쳐서
24번의 수술을 한 뒤부터는 전혀 손을 쓸 수 없게 됨...

그러다가 2020년에 어느 발명가가 개발한 바이오닉 글러브 덕분에
어느정도 손가락을 다시 쓸수 있게 되어 저렇게 22년만에 다시 피아노를 칠 수 있었다고 한다

Comments

대표자 : 탁금호
주소 : 충청북도 진천군 광혜원면 장기길 62-21, B동 101호
사업자등록번호 : 441-08-00959
  043-535-7378

043-535-7378
대표자 : 탁금호
주소 : 충청북도 진천군 광혜원면 장기길 62-21
사업자등록번호 : 441-08-00959